본문 바로가기
Interior Architecture Design/Interior Design

수원 인계동 디자인이 이쁜 쿠오레 에스프레소 카페 (Cuore Espresso Cafe), 잃어버린 동심을 찾아 떠나는 여정 / Design Studio Maoom

by benny lee 2020. 3. 27.
반응형

쿠오레 에스프레소 카페
인계동 쿠오레 에스프레소 (Cuore Espresso Cafe), 잃어버린 동심을 찾아 떠나는 여정 (출처: http://www.d-maoom.com)

 

쿠오레 에스프레소 카페  (Cuore Espresso Cafe),

잃어버린 동심을 찾아 떠나는 여정

 

수원 팔달구 인계동에 위치한 동화 속에서나 나올 듯 한 디자인이 이쁜 카페가 있어서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한 편의 동화 같은 일상을 꿈꿔보신 적은 없으신가요?~~~

쿠오레 에스프레소 카페 (Cuore Espresso Cafe)에 대해서 한마디로 설명한다면 어느 순간 어른이 되어 순수했던 어린 시절의 잃어버린 동심을 찾아서 떠나는 여정을 담아낸 공간이라고 해야 할 것 같네요.

카페 내부 모습
출처: http://www.d-maoom.com

쿠오레 에스프레소 카페 (Cuore Espresso Cafe)는 디자이너가 좋아하는 그림인 박지영 작가의 작품 "길"에서 떠오르는 영감들........ 언덕, 풍경, 나무, 사잇길, 능선, 달, 바람, 소리, 산들산들부는 바람, 소원, 외로움, 기대 등.... 이러한 단어들에서 느껴지는 이미지들을 이야기를 풀어내듯 공간안에 담아낸 작품이라고 해야 할것같습니다.

카페 인테리어-1
출처: http://www.d-maoom.com
동화같은 카페 내부 모습
출처: http://www.d-maoom.com

Design Studio Maoom 측이 이야기하는 이 공간은 "보름달에 소원을 빌듯이 동화는 도시 속 작은 동산을 넘어 작은 소원을 들어줄 밝은 달을 만나고 구름 넘어 초승달을 만나러 간다는 줄거리"를 담고 있다고 합니다

"동화 같은 하루, 달을 찾아 떠나는 여행"

카페의 전체적인 분위기
출처: http://www.d-maoom.com
정적인 느낌의 카페 모습
출처: http://www.d-maoom.com

쿠오레 에스프레소 카페 입구에 들어서서 카운터로 이동해서 바리스타와 만나는 순간, 그리고 커피를 가지고 자리로 이동하는 단순한 일련의 시퀀스를 한 편의 동화 같은 풍경으로 그려내고 있습니다.

딱딱할 것만 같은 도심 속 공간에 자유로운 곡선의 낮은 벽들은 능선과 언덕을 만들어내고 입구를 따라 외부로 뻗어 나온  사잇길은 사람들의 동선을 유도하는 동시에 현실과 동화 속의 모호한 공간을 연결하는 다리와 같은 역할을 한다고 할 수 있을 것입니다.

내부에서 바라본 모습
출처: http://www.d-maoom.com
내부 인테리어
출처: http://www.d-maoom.com
외부 조형물(달)
출처: http://www.d-maoom.com
야외 테라스에서 바라본 모습
출처: http://www.d-maoom.com
달을 형상화한 거울
출처: http://www.d-maoom.com
외부에서 바라본 모습
출처: http://www.d-maoom.com
가구역할을 하는 구조물
출처: http://www.d-maoom.com
외부 조형물(달)
출처: http://www.d-maoom.com
능선을 형상화한 조형물
출처: http://www.d-maoom.com

그리고 사잇길을 따라 카운터로 가는 길을 따라서 숨겨진 언덕들과 능선을 지나게 되고 천 장면에는 자유곡선을 따라서 페브릭으로 만들어진.... 따뜻한 바람의 흔적을 시각화한 페브릭 루버를 만나게 됩니다.  

페브릭 루버 설치 모습
출처: http://www.d-maoom.com
페브릭 루버 모습
출처: http://www.d-maoom.com
나무를 형상화한 조형물들
출처: http://www.d-maoom.com
나무를 형상화한 조형물
출처: http://www.d-maoom.com
언덕을 형상화한 조형물
출처: http://www.d-maoom.com

쿠오레 에스프레소 카페4개의 언덕과 능선, 그 사이를 오르는 사이 길, 그 넘어 떠오르는 빛나는 달, 디자이너는 박지영 작가의 그림 "길"에서 얻은 서정적인 장치들을 공간에 녹여내서 마치 동화 속에 들어와 있는 것과 같은 풍경을 만들어내게 됩니다. 또한 외부 공간에서 마주하는 하늘에 떠있는 달과 구름은 사용자들의 탄식을 자아내는 공간 안에서의 디자인적 클라이맥스를 만들어내기에 충분합니다.

페브릭 루버 제작 개념도면
출처: http://www.d-maoom.com
페브릭 루버 제작 도면
출처: http://www.d-maoom.com
설치물 관련 도면2
출처: http://www.d-maoom.com
평면도
출처: http://www.d-maoom.com

반응형

댓글52